최종편집 : 2024-06-21 14:31 (금)
'창덕궁 달빛기행'으로 가을 달밤 고궁의 운치 즐겨보세요!
상태바
'창덕궁 달빛기행'으로 가을 달밤 고궁의 운치 즐겨보세요!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8.18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1일~10월 28일 매주 목~일요일 진행
22일 오후 2시 1차 예매

가을 달밤 고궁의 운치 즐길 수 있는 '2022년 하반기 창덕궁 달빛기행'이 오는 9월 1일부터 10월 28일까지 매주 목~일요일 진행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와 한국문화재재단이 추진하는 '창덕궁 달빛기행'은 유네스코 세계유산 창덕궁에서 펼쳐지는 대표적인 고품격 문화행사로, 더욱 많은 관람객에게 참여기회를 제공하고자 1일 참여 인원을 기존 100명에서 150명으로 확대 운영된다.

운영시간은 19:00, 19:05, 19:30, 19:35, 20:00, 20:05 등 1일 6회이며, 회차당 약 90분간 진행된다.

1조에 25명씩 2개조(50명)가 5분 간격으로 입장하여, 전문해설사의 안내에 따라 달빛기행 코스를 관람한 후 연경당에서는 2개조가 함께 전통예술공연을 관람하는 형태로 운영될 예정이다.

창덕궁 인정전 야경
창덕궁 인정전 야경

올해 상반기에는 희정당 내부를 처음 공개했다면 하반기에는 외현관을 개방하여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수리 및 복원된 근대기 조명이 켜진 희정당의 모습은 오직 야간에만 볼 수 있는 광경으로 관람객들에게 새로운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낙선재 후원 내 상량정에서는 대금의 청아하고도 깊은 소리를 도심의 야경과 함께 즐길 수 있다.

달빛기행의 묘미인 부용지와 주합루의 달빛 아래 풍경은 창덕궁의 밤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선물이 될 것이다.

창덕궁 부용지 전경
창덕궁 부용지 전경

후원을 지나 연경당에 도착하면 효명세자를 주제로 한 전통예술공연도 감상할 수 있다.

'창덕궁 달빛기행' 9월 예매는 선착순 방식으로 진행하고, 궁중문화축전 기간을 포함한 10월 예매는 시작 직후 빠른 매진으로 불편을 겪은 관람객의 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모두 추첨제 예매로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9월 행사의 선착순 예매는 오는 22일(월)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1인당 2매까지 사전 예매가 가능하다.

10월 행사의 추첨제 예매는 오는 9월 중 진행 예정이며, 그동안 1인 2매로 제한되어 가족 간의 관람이 어려웠던 점을 개선하여 1인 4매까지 예매가 가능한 가족권을 도입하였다. 일반권(1인당 2매), 가족권(1인 4매) 중 선택하여 응모할 수 있다.

9월과 10월 예매 모두 동일하게 1인당 관람료는 3만원이며, 만 65세 이상, 장애인, 국가유공자는 회차별 선착순으로 1인 2매까지 전화(인터파크 고객센터)로 예매할 수 있다.

더 자세한 사항은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누리집, 한국문화재재단 누리집을 확인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와 한국문화재재단은 "창덕궁 후원을 거닐며 밤이 주는 고궁의 운치를 만끽하고, 궁궐의 야경과 어우러진 전통예술공연을 관람하며 바쁜 일상 속 여유와 낭만을 되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사진/문화재청>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