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2 11:47 (금)
제천시 전통시장 러브투어 관광객, 상반기 전년比 148%↑ '기지개'
상태바
제천시 전통시장 러브투어 관광객, 상반기 전년比 148%↑ '기지개'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8.03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제천시는 전통시장 러브투어 관광객 수가 지난해 2,806명과 비교해 상반기에만 4,155명으로 148% 증가, 기지개를 켜고 있다. 하반기 사전예약도 5,000명 이상으로 지속적으로 늘며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하고 있다.

제천시 전통시장 러브투어는 100% 예약제로 운영하며 타 지역 관광객 30명 이상이 식당이용 등의 소비를 제천관내에서 하고 제천의 명소를 관광 한 후 전통시장에 들러 1시간 30분 이상 체류하며 석식 등 장보기를 할 시 관광버스를 무상으로 지원해 준다.

러브투어  단체 관광객
러브투어 단체 관광객

또한, 청풍호 유람선 탑승료와 청풍문화재단지 입장료도 50%까지 할인해 주고 있으며, 전통시장러브투어 전문 관광해설사가 하루 일정을 동행하여 안내와 해설을 친절하게 해주고 있어 관광객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 1일 김창규 제천시장은 전통시장 러브투어 참가를 위해 방문한 경기도 화성시 주다산교회(담임목사 권순웅) 교인 450명과 함께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에 동참, 지역에서 생산된 물품을 구입하고 시장 내 주변 식당에서 점심도 먹으며 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 이전 연간 방문객이 3만 명에 이를 정도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었던 사업인 만큼, 러브투어와 연계해 관내 식당 및 전통시장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지역상권 회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사진/제천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