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2 19:29 (금)
야놀자, 지역 소상공인 상생 위해 ‘동네가게 오래함께’ 캠페인 진행…총 14억 원 지원
상태바
야놀자, 지역 소상공인 상생 위해 ‘동네가게 오래함께’ 캠페인 진행…총 14억 원 지원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08.02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연 공모 통해 20여 팀 선정…오는 9월부터 2개월 간 엘리베이터TV 등 통해 광고 송출

야놀자는 포커스미디어와 함께 팬데믹 이후 침체된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고 지역 소상공인과 상생하기 위해 ‘동네가게 오래함께’ 캠페인을 진행하고, 광고 캠페인의 대상자를 모집한다. 

양사는 지역 내 우수 소상공인을 발굴하고, 이들을 위한 맞춤형 광고를 제작해 해당 지역 내 홍보를 지원한다. 

총 14억 원 규모의 광고 제작 및 송출 비용은 양사가 전액 부담한다. 캠페인 첫 광고는 지난 달부터 서울시 노원구, 동작구 지역을 대상으로 송출하고 있다.

야놀자는 이달 말까지 캠페인 참여를 위한 지역 소상공인들의 사연을 공모한다. 

도도포인트를 이용 중인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도도포인트 공식 블로그를 통해 지원 가능하다. 20여 팀의 선정 대상자에게는 개별 공지하고, 이후 협의를 통해 광고 서비스를 제공한다. 완성된 광고는 9월부터 2개월 간 순차 송출 예정이다.

야놀자 관계자는 “지난 달부터 송출 중인 첫 광고가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만큼, 이번 사연 공모를 통해 더 많은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한다”면서 “적극적인 캠페인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침체된 골목상권에도 활기를 불어넣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