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1 18:04 (목)
단종 비가 잠든 ‘사릉’으로 힐링하러 올래?
상태바
단종 비가 잠든 ‘사릉’으로 힐링하러 올래?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06.13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16일 역사 이야기와 숲길 탐방, 쪽빛 염색 체험 등 즐길거리 풍성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조선왕릉동부지구관리소 오는 15일~16일 사릉에서 역사 이야기와 숲길 탐방, 염색 체험, 음악 감상을 내용으로 하는 ‘사릉으로 힐링하러 올래?’ 행사를 개최한다.

아담하게 조성되어 아늑하고 포근한 느낌을 주는 사릉에서 일상의 휴식을 즐길 수 있도록 ▲ 역사 이야기와 숲길 탐방, ▲ 천연 쪽빛염색 체험, ▲ 전통 가무악(歌武樂) 감상 등으로 구성했으며, 능침도 특별히 개방해 관람객에게 왕릉문화재의 가치를 재인식할 수 있는 뜻깊은 기회를 제공한다.

사릉
사릉

정순왕후는 단종폐위 후 노비신분으로 강등된 후 82세까지 세조나 왕가의 도움 없이 염색과 바느질로 스스로의 생계를 책임지며 64년의 삶을 살았던 인물이다. 

이번 행사는 정순왕후가 이러한 개인의 아픔을 딛고 삶을 개척해 홀로서기에 성공한 여성으로 인식되기를 바라는 뜻에서 마련된 것으로, 행사는 천연 쪽빛 염색으로 스카프를 만들어 착용해보는 체험을 할 수 있도록 여성 관람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오는 15일, 16일 오전 10시~12시 30분, 총 2회 진행되고 체험비는 무료(입장료 별도)이다.

2019년 행사모습
2019년 행사모습

궁능유적본부 누리집과 조선왕릉관리소 누리집에서 여성에 한해 회당 20명씩 선착순 신청할 수 있다. 

문화재청 조선왕릉동부지구관리소는 참가자들이 왕후의 한을 풀어 줄 승무와 가야금․해금․대금 및 소리꾼의 공연으로 이루어지는 작은 음악회를 통한 치유의 시간을 즐기기를 기대한다.

<사진/문화재청>1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