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6 18:25 (월)
판타지한 야간 숲 만나볼까!...홍천 무궁화수목원 야간경관조명 16일부터 점등
상태바
판타지한 야간 숲 만나볼까!...홍천 무궁화수목원 야간경관조명 16일부터 점등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05.13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몰 ~ 오후 9시30분까지 불 밝혀
무궁화수목원 야간조명
무궁화수목원 야간조명

국내 최초 무궁화를 테마로 조성된 홍천 무궁화수목원이 오는 16일부터 야간경관조명을 점등한다.

야간경관조명은 매일 일몰 시간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 점등된다.

무궁화수목원 야간조명
무궁화수목원 야간조명

무궁화의 집 가는 길 돌담길 사이 100여m의 길은 루미스톤(축광석)과 블랙라이트 조명을 활용해 은하수를 걷는 듯한 느낌을 연출했으며, 수목원 입구와 무궁화의 집을 비추는 은은한 투광조명 또한 야간 수목원의 볼거리를 더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주 산책로 280m 구간에는 파스텔 톤 컬러 투광기와 레이저 등을 이용한 조명 연출로 다채로운 숲의 모습에 화려한 빛의 색을 입혀 야간 산책시 흥미롭고 판타지 한 공간을 연출, 단조로울 수 있는 야간의 숲에 생기를 불어 넣어 수목원 방문의 재미를 더했다.

박만성 산림과장은 “홍천 무궁화수목원의 은하수 길과 파스텔 톤 빛의 향연인 주 산책로 경관조명이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는 야간 명소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무궁화수목원 야간조명
무궁화수목원 야간조명

 

<사진/홍천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