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15:54 (월)
은은한 매화향에 봄내음 물씬 ‘부여동매’
상태바
은은한 매화향에 봄내음 물씬 ‘부여동매’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03.2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여 규암면 진변리 백강마을 부산서원 앞에 피어난 ‘부여동매’가 은은한 봄내음을 물씬 풍기며 봄소식을 전하고 있다.

이 매화나무는 조선 효종 때 북벌을 주장한 백강 이경여(1585~1657년) 선생이 청나라에서 가져와 심은 나무 뿌리에서 싹이 나 자랐다고 전한다.

부여동매는 우리나라와 중국과의 교류관계를 알려주는 나무로 역사적 가치가 있다.

<사진/부여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