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5 16:09 (화)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 6개소 추가 공모..10억씩 지원
상태바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 6개소 추가 공모..10억씩 지원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2.01.10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10일~2월 25일 지자체 대상 신청 접수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올해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이하 지원센터)’ 6개소를 추가로 선정해 확대, 운영한다.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 확대 운영은 수도권에 편중된 창업수요를 지역으로 유도해 지역관광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한 것으로, 지역 기반의 관광창업초기기업을 발굴, 교육, 상담(컨설팅), 홍보·마케팅, 입주공간 지원 등을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등 관광산업의 지역거점 역할을 수행한다.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 공모 신청을 희망하는 지자체는 2월 25일까지 공식 누리집에서 신청서 등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전자문서로 접수하면 된다.

단, 기존 지역관광기업지원센터가 구축된 부산, 인천, 대전ㆍ세종, 경남, 서울, 제주 등은 제외왼다.

인천관광기업지원센터 라운지 모습
인천관광기업지원센터 라운지 모습

최종 대상지는 내외부 전문가(10명 내외)로 구성된 선정심사위원회를 통한 1차 서류심사(3. 4.까지), 2차 발표심사(3. 18.까지), 3차 현장심사(3. 18.까지) 등을 거쳐 3월 말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자세한 신청 방법과 신청서류, 심사기준 등은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새롭게 선정되는 지원센터에는 사업 첫해(2022년)에 개소당 국비 10억 원씩을 을 지원하고 이후 지속 가능한 자립기반을 확보해 나갈 수 있도록 매년 성과평가를 바탕으로 사업 운영비 9~11억 원을 지원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에 확대되는 6개소를 계기로 지원센터를 창업과 일자리 지원뿐만 아니라 융자·연구개발(R&D) 등 관련 정책정보를 제공하는 지역 관광산업의 정책적 중심지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앞으로 지원체계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19년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를 시작으로 2020년에 3개소(인천, 대전·세종, 경남)를 추가해 총 4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그동안 관광창업초기기업 250여 곳을 발굴하고 350여 개 기업의 보육을 지원해 1,141명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은 물론 지역 기반의 다양한 관광콘텐츠를 선보이며 관광 분야 창업 지원기관으로 자리매김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