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9 19:14 (금)
담양군, 제4차 예비문화도시 선정
상태바
담양군, 제4차 예비문화도시 선정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12.02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군 문화체육관광부가 추진하는 제4차 예비문화도시 선정

전남 담양군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추진하는 제4차 예비문화도시에 선정됐다.

이에 담양군은 내년 12월까지 각종 예비문화도시 사업을 추진하고 그 성과를 바탕으로 12월에 있을 법정문화도시 선정에 대비할 계획이다.

문화도시룰 선정되면 지역의 고유한 문화자원을 활용해 문화 창조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받는다.

특히, 예비문화도시 선정을 거쳐 법정문화도시에 최종 선정되면 5년간 20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문화사업 관련 종합적인 지원을 받게 된다.

문화체육체부는 서면과 현장실사, 문화도시심의위원회 의결을 거쳐 49개 지자체 중 담양군을 비롯한 11곳을 예비문화도시로 선정했다.

군은 문화도시실천위원회가 중심이 돼 지역 내 다양한 계층ㆍ세대와 소통하며 ‘너랑 나랑 엮어가는 연관문화 도시, 담양’을 비전으로 ▲담양이 있는 날, 문화도시 거버넌스 구축 ▲바퀴달린 문화도시 담양 등 26개 사업을 골자로 한 문화도시 조성계획을 수립했다. 

군은 지역주민이 주체가 돼 연대와 협력의 거버넌스를 구축‧운영하는 자립형 문화 활동을 전 지역에 확장하는 문화 다양성을 통해 법정문화도시 지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담양군 관계자는 “사업을 통해 지역의 다양한 계층의 주민들이 주인공이 되는 생활 속 문화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