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5 16:09 (화)
'논산 탑정호 출렁다리 개통'... 양승조 지사, “세계가 주목하는 관광명소 될 것”
상태바
'논산 탑정호 출렁다리 개통'... 양승조 지사, “세계가 주목하는 관광명소 될 것”
  • 투어코리아
  • 승인 2021.11.30 2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산 탑정호 출렁다리 개통식 불꽃놀이

동양 최대규모인 논산 탑정호 출렁다리가 30일 개통됐다. 

이날 개통식에는 김부겸 국무총리, 양승조 충남도지사, 논산시장, 관계기관, 시민단체, 주민 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탑정호 출렁다리 개통식 장면
탑정호 출렁다리 개통식 장면

탑정호 출렁다리는 폭 2.2m, 총길이 600m이 이르며, 2만여 개의 발광다이오드(LED)로 이어진 미디어파사드와 140m 길이의 음악분수와 함께 조성했다. 

이날출렁다리 개통식은 미디어파사드와 음악분수, 불꽃놀이, 출렁다리 걷기 등 개통을 기념하는 다양한 퍼포먼스가 펼쳐졌다. 

동양 최대 규모(길이 600m) 논산 탑정호출렁다리
동양 최대 규모(길이 600m) 논산 탑정호출렁다리

양 승조 충남지사는 “논산 탑정호는 출렁다리 개통으로 논산과 충남을 넘어 대한민국과 세계가 주목하는 관광명소로 거듭날 것”이라며 “‘사람과 사람, 사람과 자연’을 잇는 복합문화휴양공간으로서 탑정호가 대한민국이 자랑하는 명소로 우뚝 설 수 있도록 도가 더 큰 관심과 지원으로 함께 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탑정호 출렁다리 개통식 장면
탑정호 출렁다리 개통식 장면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