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7 15:21 (일)
여수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코로나19로 지난해 이어 올해도 취소
상태바
여수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코로나19로 지난해 이어 올해도 취소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10.06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매년 9월 여자만의 노을과 함께 다양한 갯벌생태체험을 할 수 있는 전남 여수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 여파로 취소됐다.

여자만갯벌노을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김장현)은 지난 5일 추진위원회 회의를 열어 축제 취소를 최종 결정했다.

전국적인 4차 대유행에 따라 비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3단계로 격상되는 등 엄중한 상황에서도 네 자릿수 확진자가 지속되고 있는데 따른 조치다.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김장현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여자만의 아름다운 노을과 바다음식으로 위로를 전하고, 더욱 다양하고 질 높은 갯벌생태체험을 할 수 있도록 준비했으나,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지 않아 행사를 취소하게 됐다”며, “내년에는 어린이부터 어르신 모두의 눈높이에 맞춘 체험행사와 공연프로그램으로 3대가 함께 참여하고 즐기는 체험행사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여자만 갯벌노을체험행사는 여자만의 고유한 지형환경과 자연을 활용한 다양한 생태체험과 휴식처를 제공하며 생태관광자원으로서의 가치와 잠재력을 가진 행사로 평가 받고 있다.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사진/여수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