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9 13:01 (목)
문화재청,‘합천 삼가 고분군’사적 지정 예고
상태바
문화재청,‘합천 삼가 고분군’사적 지정 예고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10.05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가고분군 가-52호분 전경과 구획성 토양상, 사진제공=문화재청
삼가고분군 가-52호분 전경과 구획성 토양상, 사진제공=문화재청

문화재청(청장 김현모)은 경남 합천군에 자리한 ‘합천 삼가 고분군(陜川 三嘉 古墳群)’을 국가지정문화재 사적으로 지정, 5일 예고한다고 밝혔다.

‘합천 삼가 고분군’은 330여기의 고총 고분이 조영된 가야 내륙지역의 중심 고분군이다. 

1~7세기 사이 널무덤(목관묘) → 덧널무덤(목곽묘) → 구덩식돌덧널무덤(수혈식석곽묘) → 굴식돌방무덤(횡혈식석실묘)에 이르는 가야 고분의 구조, 규모의 변천 과정과 더불어, 외형과 부장품 품목 구성의 변화를 통하해 가야 내륙지역에서 가야 소국으로의 정치체 성립과 성장, 발전, 소멸의 전 과정을 드러내는 역사ㆍ학술 가치가 뛰어난 유적이다.
 
문화재청은 앞으로 30일간의 예고를 통해 의견을 수렴한 후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국가지정문화재 사적으로 지정할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