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8 12:37 (화)
충주호 선착장에 폭염 이겨낸 ‘노란 해바라기’ 만발
상태바
충주호 선착장에 폭염 이겨낸 ‘노란 해바라기’ 만발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9.14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댐 선착장 주변의 300여 포기의 노란 해바라기가 활짝 펴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과 관광객들을 반겨주며 힐링을 선사한다.

선착장의 해바라기는 선착장에서 유도선 안전관리자로 근무하는 청원경찰 이동규씨가 코로나19로 인해 관광객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충주호 관광선의 안타까운 사연을 듣고 선착장 유휴부지에 해바라기를 식재해 일과시간 이후에 관리해왔다.

충주시는 폭염을 이기고 만개한 해바라기가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함으로써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힐링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진/충주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