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6 01:42 (수)
[포토] 1억년 간 물살이 빚은 하트 ‘순창 요강바위’
상태바
[포토] 1억년 간 물살이 빚은 하트 ‘순창 요강바위’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08.18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

1억년 간 물살이 빚은 하트 모양 ‘순창 요강바위’가 눈길을 끈다.

하트 모양 속 맑게 게인 하늘과 하얀 뭉게구름은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 밑에서 하늘을 보고 찍은 것이다.

이 요강바위 같은 포트 홀은 1억년 정도 물살이 지나야 생긴다고 한다. 이 같은 바위들은 장군목에서 구암정까지 약 5km가량 이어져있다.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

요강바위는 둥근 구멍이 뚫린 순창의 명물로 한국 전쟁 때 마을 주민 중 바위에 몸을 숨겨 화를 면했고, 장군목을 찾아 요강바위 위에 앉으면 아들을 낳을 수 있다는 속설도 전해진다.

전국적인 명성은 15톤가량이나 되는 요강바위를 어느 날 감쪽같이 도난당했다가 주민들과 순창군민들이 걷어 모은 500만원으로  되찾은 일화로 유명하다.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와 현수교
순창 장군목 요강바위와 현수교

 

<사진/순창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