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4 09:08 (금)
체조 여서정 선수 올림픽 동메달 수원시청에 봉납
상태바
체조 여서정 선수 올림픽 동메달 수원시청에 봉납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8.04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오후 수원시청에서 열린 메달 봉납식에서 여홍철 교수와 여서정 선수, 염태영 수원시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시
4일 오후 수원시청에서 열린 메달 봉납식에서 여홍철 교수와 여서정 선수, 염태영 수원시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시

대한민국 최초로 올림픽 여자 기계체조 부문에서 값진 메달을 획득한 여서정 선수가 소속팀인 수원시청에 동메달을 봉납했다.

 수원시는 4일 오후 5시 수원시청 로비에서 여서정 선수의 동메달 봉납 및 포상금(3천만원)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염태영 수원시장과 여서정 선수, 아버지이자 선배인 여홍철 경희대학교 교수, 박광국 수원시체육회 회장과 김성만 체조부 감독 등이 참석해 함께 감격을 나눴다.

4일 오후 수원시청에서 여서정 선수가 염태영 시장에게 올림픽 메달을 걸어주고 있다.
4일 오후 수원시청에서 여서정 선수가 염태영 시장에게 올림픽 메달을 걸어주고 있다.사진=수원시

수원시는 여서정 선수와 여홍철 교수를 비롯해 결실을 맺기까지 함께 힘을 모은 감독 및 코치, 수원시체육회 관계자 등에게 깊은 감사를 표했다.
 
 여서정 선수는 “수원시청에 서 많은 지원을 해주시고, 염태영 시장님을 비롯한 수원시민들의 응원과 격려 덕분에 메달까지 따게 된 것 같아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수원시체육회와 수원시가 함께 힘을 모아준 덕분에 올림픽 노메달의 한이 풀어졌다. 수원시 체육인들 모두에게 감사하다”며 “수원시는 앞으로도 스포츠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ag
#ㅜ문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