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5 18:36 (화)
8월 ‘오키나와 여행’ 기분 내볼까!..티웨이항공, ‘오키나와’ 테마 무착륙 관광비행 실시
상태바
8월 ‘오키나와 여행’ 기분 내볼까!..티웨이항공, ‘오키나와’ 테마 무착륙 관광비행 실시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7.27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웨이항공이 8월 ‘오키나와 여행’기분을 느껴볼 수 있는 ‘오키나와’ 테마 무착륙 관광비행을 실시한다.

오키나와 테마 비행은 대구공항에서 8월 28일 오전 9시 45분에 출발해 일본 상공을 선회 후 출발지로 되돌아온다.

‘오키나와, 미리 만나러 갑니다’를 주제로 운항되는 이 항공편에선 모든 승객이 여행의 기분을 느낄 수 있도록 오키나와 굿즈 상품을 선물한다. 또 기내에서 진행하는 퀴즈 이벤트에 참여하는 승객들에게 티웨이항공 담요, 볼펜, USB 등의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티웨이항공은 8월 무착륙 관광비행을 6회 운항한다. 인천공항에서 14일(토), 21일(토), 28일(토), 김포공항에서 22일(일), 29일(일), 대구공항에서 28일(토) 등 총 6회다.

무착륙 관광비행 항공편은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각 노선별 운임총액은 인천 출발 11만 1,400원, 김포 출발 10만 1,400원, 대구 출발 10만 6,400원부터 구매할 수 있다.

무착륙 관광비행 항공편을 예매할 경우 반드시 편도를 선택하고 인천, 김포, 대구 중 출발지와 도착지를 동일하게 설정해야 한다.

무착륙 관광비행은 출국 없이도 면세품 구매가 가능하며, 티웨이항공 온라인 면세점에서는 면세품 사전 예약 주문 시 주류 및 화장품 등 인기 품목을 최대 70% 할인 판매한다. 기내 면세품 구매를 원할 경우 탑승하는 주의 목요일 자정까지 온라인, 메일 및 전화로 사전 예약하면 된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오키나와 여행 테마라는 이색 항공편 탑승을 통해 미리 해외여행의 설렘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기내 소독, 좌석 간 거리두기 등 철저한 방역지침을 지켜 안전한 비행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