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20 09:16 (일)
계곡·정자가 그림같이 어우러진 ‘함양군 선비문화탐방로’
상태바
계곡·정자가 그림같이 어우러진 ‘함양군 선비문화탐방로’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6.11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에 선정
함양군 선비문화탐방로 거연정
함양군 선비문화탐방로 거연정

올 여름 한적한 휴가를 즐기고 싶다면 계곡·정자가 그림같이 어우러진 ‘함양군 선비문화탐방로’는 어떨가.

이 곳은 한국관광공사가 널리 알려지지 않아 혼잡도가 낮은 관광지 중 계곡, 숲 등 여름 휴가지로 매력적인 곳을 선정한 ‘여름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 중 한 곳으로 이름을 올렸다.

선비문화탐방로는 남덕유산에서 흘러 내려오는 화림동 계곡을 따라 거연정에서 시작해 농월정까지의 6km 1구간, 농월정에서 오리숲까지의 4.1km 2구간으로 등 모두 10.1km로 옛 선비들이 풍류를 즐기던 정자들이 기암괴석과 어우러져 아름다운 풍경을 선사하는 길이다.

짙은 숲과 맑은 계곡, 단아한 정자가 어우러져 걸음마다 한 폭의 산수화가 펼쳐지고 탐방로 전체에 꽃향기, 물소리, 새소리가 가득해 코로나19에서 잠시나마 해방되어 한적하게 걸을 수 있는 비대면 안심관광지로 각광 받고 있다.

함양군 선비문화탐방로
함양군 선비문화탐방로

함양군 관계자는“선비문화탐방로를 비롯해 청정 함양군은 코로나 시대 최고의 비대면 관광지”라며 “관광객이 안전하게 여름을 즐길 수 있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오는 26일 ‘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선비탐방로 걷기대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