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20 09:16 (일)
티웨이항공, 국내 LCC 최초 ‘IATA 트래블패스’ 시범 운영
상태바
티웨이항공, 국내 LCC 최초 ‘IATA 트래블패스’ 시범 운영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6.10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신접종자의 7월 해외여행 재개에 앞서 티웨이항공이 국제항공운송협회(IATA)와 지난 2일 ‘IATA 트래블패스(Travel Pass)’ 시범운영 실시에 합의, 안전하고 편리한 여행을 제공한다.

IATA 트래블패스는 항공기 탑승 승객의 코로나19 검사 결과나 백신 접종 여부를 전자방식으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 저장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만든 플랫폼이다. 현재 종이 문서로 이뤄지는 검증 절차보다 간편하고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현재 여러 나라의 항공사들이 트래블패스 시범 운영에 동참하고 있으며, 티웨이항공도 국내 LCC 중 최초로 트래블패스 시범 운영에 참여하기로 결정했다.

승객들은 여행 전 트래블패스 앱을 다운로드해 여권 정보와 항공편 정보를 입력하고, 코로나19 검사 결과나 백신 접종 등의 정보를 디지털화해 본인의 입국 조건 충족 여부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티웨이항공은 향후 IATA와의 협업을 통해 트래블패스를 시범 운영할 항공편을 확정하고 테스트 절차 등을 거친 후, 시범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실제 승객들을 대상으로 사용을 확대할 계획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