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8 16:34 (금)
순창군, 관광 인센티브 지원 8명 이상 소그룹 단위로 완화
상태바
순창군, 관광 인센티브 지원 8명 이상 소그룹 단위로 완화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6.08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차, 항공, 버스 등 교통서비스 제공, 버스비 지원, 체험비, 숙박비 지원 등

순창군은 지난해 20~30명이상의 단체 관광객에게 지원하던 여행상품을 8명 이상 소그룹 단위로 대폭 조건을 완화한다. 지원 조건을 완화하더라도 지원금은 기존 단체 관광객에게 주던 방식을 그대로 적용한다.

순창에 기차역과 공항이 없기 때문에 기차와 항공기를 통해 순창을 방문하는 여행객에게는 익산역, 남원역, 광주공항, 광주송정역, 순천역 등 기차역과 공항까지 힐링투어 버스를 운영하는 특별 교통서비스를 제공한다. 대상자는 코레일, 항공 여행상품을 이용하는 8명 이상의 단체관광객이다.

또한 전세버스를 이용해 단체 여행상품으로 순창을 방문하는 여행객에게도 버스를 제공하는 대신 버스비를 일부 지원한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순창군은 전국 단위 대표관광지인 전주한옥마을과 순창 강천산을 연계하는 시티투어 버스도 운영한다. 첫 날은 전주한옥마을, 둘째 날은 맨발로 강천산을 걷고 정겨운 농촌체험과 장맛을 느낄 수 있는 칼칼한 국물의 순창 맛집을 들를 수 있다.

또한 코로나19 상황에 맞게 4인의 소규모 개별 관광객에게 체험비 1일 최대 1만원, 숙박비 1인 1만원을 지원해 부담 없이 순창을 여행할 수 있도록 했다.

관광 인센티브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순창군 문화관광 홈페이지 고시 공고란의 ‘2021년 순창군 관광객 유치지원 사업’을 참고하거나 순창군 문화관광과로 문의하면 된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코로나 백신 접종률 증가에 따른 국내 여행수요가 점차 살아나자 순창만의 멋진 놀이 여행지를 많은 이들에게 소개하고 코로나 블루로 지쳤던 이들에게 힐링을 선사하기 위해 다양한 관광 인센티브 기획했다”며 “순창만의 특색있는 여행지를 부담없이 즐기고 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