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2 09:54 (수)
보성 ‘율포해수녹차센터’ 미술관으로 변신
상태바
보성 ‘율포해수녹차센터’ 미술관으로 변신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04.28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보성군이 율포해수녹차센터 내에 출향작가들의 미술작품을 전시할 수 있는 전시관을 마련, 복합 힐링센터로 키운다.

지역 미술작가의 창작활동을 돕고, 수준 높은 작품을 전시하여 주민과 관광객에게는 볼거리와 문화생활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보성 율포해수녹차센터 전경 / 사진-보성군
보성 율포해수녹차센터 전경 / 사진-보성군

이번 ‘창작미술 전시공간 활용사업’ 추진을 위해 오는 5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참여 작가를 모집한다. 전시 기간은 6월부터 12월까지로 3차례 나누어 최대 18회 전시한다는 계획이다.

전시 장르는 회화, 조각, 공예, 판화, 소묘, 비디오아트, 사진, 서예 등 폭넓은 미술 분야의 작품들로 신청자격은 지역작가 또는 보성군 출향작가이다. 전시 장소는 율포해수녹차센터 1층 특산물판매장 내에 마련된다.

보성군 관계자는 “그동안 지역작가들의 미술작품을 전시할 수 있는 전시공간이 부족하였던 것이 사실”이라며 “창작미술 전시 공간 활용사업을 통해 지역작가들의 작품 소개 등 지역 미술문화 발전을 이루고, 보성의 명물인 율포해수녹차센터가 복합 힐링센터로 커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