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22 00:15 (목)
프랑스 가이드 레아모와 떠나는 순창 벚꽃 여행
상태바
프랑스 가이드 레아모와 떠나는 순창 벚꽃 여행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1.03.26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천벚꽃
경천벚꽃

전북 순창군이 4월 3일 토요일 벚꽃과 연계한 야간 인문학 야간 투어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레아와 함께 떠나는 순창의 봄’이란 주제로 운영하는 이번 야간 투어는 벚꽃이 아주 아름다운 향가유원지와 순창읍 경천변 벚꽃길을 프랑스 가이드인 ‘레아모로’와 함께 걷는다. 

레아모르는 벚꽃길을 거닐며 벚꽃의 역사를 주제로 영어 해설을 진행, 한국에서 마치 외국에 와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전망된다. 

시티투어 풍경버스 운행
시티투어 풍경버스 운행

지난해부터 강천산과 채계산을 잇는 풍경 버스를 운영하면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레아모로가 바라본 순창의 봄과 프랑스 역사 등도 스토리화해 참가자들에게 유익한 투어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군은 그동안 영어에 관심이 많았던 청소년과 일반인에게 색다른 이벤트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벚꽃 절정이 예상되는 주말 하루를 이용해 열리는 이벤트 투어인 만큼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빠른 신청이 요구된다. 

모집인원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 20명을 선착순 접수 받는다. 참가비는 5,000원이다.

투어버스는 순창전통고추장민속마을을 출발해 향가유원지, 경천변, 푸드사이언스관에 도착하는 코스로 진행되며, 저녁 6시 30분부터 밤 9시 30분까지 운행한다.

군청 관계자는 “야간 벚꽃 투어의 아름다움과 함께 영어로 이뤄지는 색다른 투어가 될 것”이라며, “특히 관내 영어에 관심이 있는 청소년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순창군은 매월 1회씩 풍경버스와 연계해 순창을 주제로 한 야간 인문학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며, 고추장마을 인근에 조성 중인 발효테마파크와 연계한 관광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