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22 00:15 (목)
영동군, 5월부터 송호관광지 야영장 사용료 인상
상태바
영동군, 5월부터 송호관광지 야영장 사용료 인상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1.02.28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호관광지

충북 영동군이 송호관광지 야영장 사용료를 5월부터 인상된다.

영동군은 ‘송호관광지 관리 및 시설 사용료 징수 조례' 개정안을 지난 25일 입법 예고했다.

개정안은 오는 5월부터 사용료는 당일 1만 원, 1박 1만5천 원, 그리고 하루 추가 될 때마다 1만 5천 원씩 더 받도록 하고 있다.

현재 송호관광지 야영장에서 텐트·천막을 치고 1박 할 경우 1만 원의 사용료를 받고 있으며, 야영 기간이 하루 늘어날 때마다 사용료를 1만 원 씩 추가로 받는다.

군 관계자는 "입장료를 폐지한 후 운영·유지비가 계속 상승해 부득이하게 야영장 사용료를 올리기로 했다"고 말했다.

입장료 폐지 이후 시설물 운영 및 유지관리비가 지속적으로 상승해 부득이 야영장 사용료 인상과 당일 야영장 사용료를 징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