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8 12:25 (일)
올림픽 유산 강릉아레나에 실내수영장 12월 준공
상태바
올림픽 유산 강릉아레나에 실내수영장 12월 준공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1.02.22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릉시는 2018평창동계올림픽 빙상경기의 꽃인 피겨, 쇼트트랙 경기가 열렸던 강릉아레나(올림픽파크내)에 총 85억원을 투입, 올 12월까지 실내수영장을 조성한다.

실내수영장은 지하1~2층에 50m 8레인 규모로 지어질 예정이며, 성인풀(50m×8레인, 1.4m수심), 유아풀(0.9m), 수영용품점, 편의시설(탈의실, 샤워실), 휴게공간 등이 조성될 계획이다.

수영장 조성을 위한 공사는 올 3월 초에 착공될 예정이다.

이번 50m 규모의 수영장 조성으로 그동안 부족했던 생존수영 보급은 물론, 수영 인구 저변 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강릉시 관계자는 “강릉아레나 수영장 조성공사는 2018동계올림픽 경기장 사후활용을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지상층의 행사 및 공연장과 연계해 강릉아레나를 시민들의 문화·스포츠 복합공간으로 탈바꿈할 계획”이라며 “시민 누구나 이용하기 편리한 강릉시 수영장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강릉시청
강릉시청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