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8 12:25 (일)
클룩, 삼일절 하늘 위에서 울릉도 전경·일출 감상 비행상품 출시
상태바
클룩, 삼일절 하늘 위에서 울릉도 전경·일출 감상 비행상품 출시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1.02.15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룩이 3월 1일 단 하루 하늘에서 울릉도의 절경을 감상하고 일출을 즐길 수 있는 국내 최초 울릉도 무착륙 일출비행 상품을 선보인다.

국내 소형항공사 하이에어와 함께하는 이번 울릉도 무착륙 일출 비행은 3월 1일 새벽 6시 5분 김포공항을 출발해 동해안과 울릉도 상공을 둘러보고 다시 김포공항으로 도착하는 테마형 무착륙 관광 비행이다. 약 2시간가량 소요되는 비행 시간동안 울릉도 관련 안내 및 퀴즈 프로그램 등 다양한 기내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이번 울릉도 무착륙 비행에 활용되는 기종은 하이에어가 보유한 프랑스 에어버스와 이탈리아 레오나르도의 합작사 ATR 72-500이다. 총 50석의 소형 기종으로 날개가 동체 위에 위치하여 어느 자리에서나 창 밖 풍경을 조망할 수 있어 청정 관광지인 울릉도와 바다를 보다 가까이 감상할 수 있을 전망이다.

이번 울릉도 무착륙 일출비행은 클룩의 소셜미디어 이벤트를 통해 탑승객을 모집한다. 클룩 코리아 인스타그램 이벤트 안내 포스트에서 ‘내가 울릉도행 비행기를 타야 하는 이유'를 댓글로 적어 응모할 수 있으며, 당첨자에 한해 관광 비행은 무료로 진행된다.

탑승객들은 추후 클룩으로 간편하게 울릉도 및 국내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3만원 상당의 클룩 상품권을 증정한다. 또한 울릉도 해양 심층수로 만든 라운드랩의 1025 독도 온 더 고 트래블 키트 화장품 세트와 독도문방구의 독도강치인형, 울릉도 특산품 부지갱이 나물 등 울릉도를 기억할 수 있는 다양한 기념품도 제공된다. 모든 관광 비행은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진행될 예정이다.

클룩의 이준호 한국 지사장은 “클룩을 통해 더 많은 자유여행객들이 편리하게 울릉도를 즐길 수 있도록 페리, 교통, 투어패스, 액티비티 등을 개발해 온라인 여행 접근성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하이에어는 2025년 개항될 울릉공항의 최초 취항 예정 항공사다. 현재 김포-제주, 사천, 울산 등 국내 노선을 다수 운행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