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5 08:37 (목)
“해양치유로 코로나 스트레스 씻어요”...완도군, 참가자 선착순 모집
상태바
“해양치유로 코로나 스트레스 씻어요”...완도군, 참가자 선착순 모집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1.26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치유 명상 프로그램. 사진=완도군 제공
해양치유 명상 프로그램. 사진=완도군 제공

"해양치유 프로그램으로 코로나 스트레스 씻어요."

전남 완도군이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해양치유 프로그램 참가자를 모집한다.

‘몸&힐링’을 주제로 하는 상반기 해양치유 프로그램은 오는 2월 26일부터 7월 15일까지 진행된다.

관광객 및 일반인 대상은 10회, 12개 읍면을 찾아가는 프로그램은 12회 운영한다.

또한 지역사회단체 챌린지 프로그램을 통해 프로그램 체험 후 다음 단체를 지정해 체험하도록 하고, 치매 경증환자와 소방공무원 등 코로나 블루에 취약한 기관단체를 대상으로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해양기후를 활용한 노르딕워킹, 필라테스, 해변엑서사이즈, 명상 등 해변 아웃도어 프로그램과 해수와 해양생물을 이용한 해수찜, 청산도에서 자란 보리로 만든 검정보리 커피와 황칠, 비파 등 꽃차 시음과 해조류가 들어간 다양한 해양치유 음식 시식 등이다.

해양치유 체험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완도에서만 진행하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신지 명사십리 해변에서 봄, 여름, 가을 계절별 특성에 맞는 프로그램과 체험관을 총 163회 운영해 1만3,779명이 참여했다.

지난해 참가자들은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을 가지 못해 아쉬웠는데, 완도 해양치유 체험이 해외보다 더 좋았다.”, “바다 일로 지치고 힘들었던 몸을 노르딕워킹으로 풀고 나니 날아갈 듯 가벼워졌다.”, “해양자원이 치유자원으로 활용된다니 놀랍고, 이게 바로 힐링이다.” 등 다양한 소감을 남겼다.

참가자 설문조사에선 향후 적극 참여 82.5%, 생각해 보고 참여 17%로 99.5%가 긍정적인 재참여 의사를 밝혔다.

몸&힐링 해양치유 프로그램은 선착순 30명 모집으로 관광객과 지역민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완도군 홈페이지나 해양치유담당관 해양치유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프로그램 일정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도 있다.

해양치유담당관 관계자는 “해양치유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몸과 마음의 피로를 노르딕워킹으로 날려버리고, 마음을 평안하게 하는 꽃차와 피로 회복에 좋은 해수찜을 즐기며 힐링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며 많은 참여를 기대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