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6 10:47 (화)
고흥 운대리 분청사기 학술대회 성료
상태바
고흥 운대리 분청사기 학술대회 성료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0.11.30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흥 운대리 분청사기 학술대회
고흥 운대리 분청사기 학술대회

전남 고흥군 두원면 '운대리 분청사기 가마(사적 제519호') 구조의 특징과 성격을 밝히기 위한 분청사기 학술대회를 지난 27일에 고흥분청문화박물관에서 개최됐다.

이번 학술대회는 ‘고흥 운대리 가마 구조의 특징과 성격 고찰’을 주제로 운대리 분청사기 요장과 동시기에 운영되었던 다른 지역의 가마구조를 비교분석함으로써 운대리 요장의 실체를 규명하기 위한 자리였다.

고흥 운대리 일원은 청자 가마 5개소와 분청사기 가마 27개소가 단일지역에 밀집된 대단위 요장(窯場)이다. 

특히 덤벙분장분청사기의 제작지로서 학술적‧예술적 가치가 매우 큰 유적이다.
덤벙기법은 분청사기의 가장 큰 특징으로 그릇 전체에 백토만 입혀 표면을 백자처럼 보이게 하는 제작기법이다.

학술대회에선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운대리 요장의 가마구조와 인근 전라도 지역 가마, 경상도 지역 가마, 관요(官窯)가 설치된 경기도 광주 일대 가마의 조사현황과 특징에 대한 연구 성과를 발표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분청문화박물관은 학술대회의 연구성과를 보완해 지속적으로 활용하고자 학술총서도 발간할 예정”이라며, “동시에 분청사기 연구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운대리 분청사기 역사와 문화를 연구자들과 함께 공유하고 지역민들과도 소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