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6 12:14 (화)
진에어, 12월 1일부터 인천~후쿠오카 주 1회 운항
상태바
진에어, 12월 1일부터 인천~후쿠오카 주 1회 운항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0.11.3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에어
진에어 12월 1일부터 매주 화요일 '인천~후쿠오카 노선' 운항

저비용항공사(LCC)진에어가 내달 1일부터 인천~후쿠오카 노선을 주 1회 운항한다고 30일 밝혔다.

매주 화요일 오전 9시 5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오전 10시 25분에 후쿠오카 공항에 도착하고, 복편(LJ222)은 후쿠오카공항에서 오전 11시 55분에 출발해 오후 1시 25분 인천공항에 내린다.
 
후쿠오카 노선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된 지 9개월 만의 첫 운항으로, 진에어는 그간 항공편이 없어 불편을 겪어왔던 기업인들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있다.

이와 함께 진에어는 일본 노선 대상으로 변경 수수료 1회 면제 프로모션을 올해 말까지 진행한다. 

해당 기간 내 일본 노선 항공권을 예매한 고객은 출발 1일 전까지 일정과 도착지(일본지역 한정) 무료 변경이 1회 가능하다. 
또 사전좌석지정 할인 쿠폰, 위탁 수하물 추가 제공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진에어는 후쿠오카 재운항에 따라 인천~나리타, 인천~오사카 등 3개의 일본 노선을 운영하게 됐다.

진에어는 “노선이 확대된 만큼 기내 방역과 안전 수칙을 더욱 철저히 준수해 고객 분들이 안심하고 이용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