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2 08:05 (수)
11~12월, 유럽여행 적기! 알뜰하게 떠나자
상태바
11~12월, 유럽여행 적기! 알뜰하게 떠나자
  • 김채현 기자
  • 승인 2011.11.08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김채현 기자] 유럽여행, 비용 때문에 망설였다면 11~12월을 놓치지 말자. 지금 온라인몰에선 유럽의 높은 물가와 비싼 항공료, 긴 일정 등으로 유럽 여행을 엄두도 낼 수 없던 이들을 위한 마케팅이 한창이다.

유럽의 동절기는 해가 짧고 춥다는 단점이 있지만 유명 여행지마다 오랜 줄을 서서 기다려야 하는 여름철에 비해 한산하게 명소를 둘러 볼 수 있다.

또한 11월부터 1월까지 유럽 전역에서 대대적인 크리스마스 세일을 펼치기 때문에 평소보다 절반 이상 낮은 가격으로 ‘득템’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크리스마스마켓

스위스는 11~12월, 독일은 11월 27일부터, 영국은 11월 27일부터 크리스마스 마켓이 열린다. 이 시기 유럽으로 여행을 떠난다면 낭만적인 연말과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물씬 느낄 수 있다.

인터파크투어에서는 휴가를 길게 쓸 수 없는 직장인들 위해 최적의 스케줄을 자랑하는 유럽여행 상품을 마련했다.

토요일에 출발해 카타르 항공을 타고 7박 8일 동안 런던과 파리, 파리와 로마 등 두 도시를 알차게 여행할 수 있는 에어텔 상품들로 내년 3월까지 200만원 안팎의 가격으로 판매된다. 유로스타나 야간열차 등의 교통 패스도 포함돼 있어 보다 알차게 여행할 수 있다.

▲독일 베를린

100만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으로 유럽을 여행할 수 있는 상품도 있다. 인터파크투어는 11월 30일까지 100만원 미만의 금액으로 프라하, 파리, 로마 등 유럽의 명소를 골라 여행할 수 있는 ‘100만원으로 유럽 여행하기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4박5일 일정의 이 상품은 항공권과 유럽 내 숙박을 제공해 알뜰 여행으로 제격이다.

여행기간에 조금 더 여유가 있다면 서유럽과 동유럽을 모두 둘러볼 수 있는 유럽 호텔팩 상품을 추천한다. 지금 구매하면 대한항공이나 아시아나항공 같은 직항항공도 경유항공 못지 않은 저렴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대표적인 상품은 ‘동서유럽 호텔팩 15일’, ‘동서유럽 호스텔팩 22일’, ‘유럽 호텔팩 29일+스페인’으로 단 한 번의 여행으로 2주간 런던, 부뤼셀, 암스텔담 등 동유럽과 서유럽의 7개국을 모두 둘러볼 수 있다. 가격은 219만원부터. 이외에도 50만원 대부터 시작하는 ‘유럽 항공권 조기예약 초특가’ 기획전도 진행된다.

또 여행을 하며 세계 여러 나라의 친구들을 사귀는 특별한 경험을 하고 싶다면 다양한 국적의 친구들과 함께 떠나는

프로그램 ‘컨티키(Contiki) 여행’ 상품을 추천한다.

컨티키 여행은 35개국 만 18세~35세의 젊은이들이 한 팀을 이뤄 짧게는 3일에서 최대 45일간 여러 국가를 여행하며 레저활동, 현지 문화체험 등을 즐기는 다국적 배낭 여행 프로그램. 여행지에 따라 8~50명이 한 팀을 이루게 되며, 보통 한 투어당 6~15개의 서로 다른 국적을 가진 젊은이들이 함께 여행을 떠난다는 것이 특징이다.

현지 여행 전문 가이드인 컨티키 투어 매니저와 운전기사, 요리사 등이 동반하게 되는 컨티키 여행은 모든 의사소통이 영어로 이뤄지는 만큼 실용영어를 익히는 데 도움이 돼 대학생들의 ‘스펙 쌓기’를 위한 전문 배낭여행으로도 주목 받고 있다.

컨티키 여행상품으로는 전 일정 숙박 및 식사, 여행 비용(옵션여행 불포함) 등이 포함된 ‘하와이언 Stopover 3일’(약 21만원) 상품부터 ‘유럽 17개국 여행 33일’(약 650만원) 상품까지 총 204건의 다채로운 컨셉의 상품이 마련돼 있다.

또한 인터파크투어에서는 오는 12월부터는 매월 셋째 주 토요일 오후 1시에 컨티키 설명회를 열고 배낭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에게 여행계획, 제반 사항 준비 등 다국적 배낭여행에 관한 모든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컨티키 여행상품 예약 시 정철어학원 10만원 강좌권 및 고급여행가방 증정 이벤트도 진행된다.

인터파크투어 해외여행팀 고광영 과장은 “늦가을, 초겨울 시즌에는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여유로운 여행을 즐길 수 있어 매년 배낭 여행객들이 늘고 있다”며 “길게는 여행 두 세달 전, 짧게는 한 달 전부터 항공권이나 숙소 등을 미리 준비하는 것이 보다 경제적으로 겨울 시즌만의 낭만을 즐길 수 있는 방법”이라고 전했다.

▲ G마켓, 해외봉사단 17기 모집

▲‘패딩’ 스타일... 슬림하게 따뜻하게

▲ 가을에 찾으면 더욱 좋은 ‘중국 하북성’


▲ '복부비만' 역류성 식도염 부른다

▲ 울산시, 국화 향기와 함께하는 작은 음악회

▲ 가을 밤, 별보며 낭만 즐겨요~

(참 좋은 관광정보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