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2-04 17:15 (금)
곡성군, 문화예술로 물들다!
상태바
곡성군, 문화예술로 물들다!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0.11.16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술가 40명 참여 연말까지  공공미술 ‘아트콜라보 프로젝트’추진
이이남 미디어 작품. 사진=곡성군
이이남 미디어 작품. 사진=곡성군

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올해 말까지 총 4억 원을 들여 문화체육관광부 후원 공공미술 프로젝트 ‘곡성 아트콜라보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 예술인들을 지원하고, 주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증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프로젝트는 한국실험예술정신(대표 김백기)와 위탁협약을 맺어 추진하며,  세계적 명성을 얻고 있는 미디어 아티스트 이이남 작가를 비롯해 임근우, 문정규, 김석환, 변영환, 다음, 로즈박 등 장르별로 명성 있는 미술가 40여 명이 참여한다.

작가들은 곡성레저문화센터와 기차마을전통시장, 강빛마을에 다양한 공공미술 작품을 설치할 계획이다. 

곡성레저문화센터를 중심으로는 LED 조명을 활용한 아트벤치 12점과 곡성 대표 캐릭터 레이 조형물 등 4점의 조형물이 설치된다. 

곡성기차마을 전통시장 간판에는 미디어 아트 작품이 설치된다. 작품에는 ‘나란히 흐른다’라는 주제로 전라선 기찻길과 섬진강, 장미, 토란 등 곡성의 대표 상징물이 역동적으로 표현될 예정이다.

죽곡면 강빛마을에는 ‘마을, 미술을 입히다’란 콘셉트로 마법사 방, 장미하우스, 몽환의 여인방, 돈벼락방, 구름물고기 방 등 19동의 건물에 테마가 있는 하우스갤러리가 세워진다. 

건물과 건물 사이에는 조명선을 지그재그로 연결해 밤에는 별빛처럼 빛을 발하고, 낮에는 깃발 미술 등 다양한 설치미술을 전시할 생각이다. 대형 장미 조형물 등도 설치된다.

김백기 감독은 “프로젝트를 통해 곡성군이 청정곡성에서 문화곡성으로 브랜드 가치를 확장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