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0 14:48 (화)
필리핀 세부·비사야제도 ‘아시아 최고의 섬’에 올라
상태바
필리핀 세부·비사야제도 ‘아시아 최고의 섬’에 올라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0.10.07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팔라완 4위, 시아르가오 5위, 보라카이 6위 차지

필리핀 세부와 비사야 제도가 아시아 최고의 섬으로 선정됐다.

필리핀 관광부는 세계적인 여행 전문 매거진 ‘콩데 나스트 트래블러(Condé Naste Traveler)’ 가 전 세계 여행자들 60만명의 온라인 투표를 통해 ‘2020 리더스 초이스 어워드’를 진행한 결과, 세부와 비사야 제도가 ‘아시아 최고의 섬’에 등극했다고 밝혔다.

또 팔라완은 4위, 시아르가오 5위, 보라카이 6위 등이 탑 10위 안에 들었다.

필리핀 보라카이 푸카비치 / 사진-필리핀관광부
필리핀 보라카이 푸카비치 / 사진-필리핀관광부

CNT 매거진은 ‘아시아 최고의 섬’ 부문에서 세부, 비사야 제도를 1위로 꼽으며, “필리핀 중앙에 위치한 세부는 아름다운 해변과 다이빙 스팟으로 매년 수백만 명의 관광객들을 맞이하고 있다”며 “세부 시에 위치한 ‘바실리카 미노레 델 산토 니뇨 성당(Santo Nino Church)’에는 세계적인 항해자 페르디난도 마젤란이 선물로 준 아기 예수상이 남아 있는 등 스페인과 로마 카톨릭의 영향이 세부 시 곳곳에 남아있다”고 언급했다.

베르나데트 로물로 푸얏 필리핀 관광부 장관은 “아름다운 자연은 필리핀의 가장 큰 자산 중 하나로, 필리핀만의 아름다운 섬과 해변은 세계적인 미디어에서 찬사를 받고 있다”며, “이번 CNT 매거진의 발표로 필리핀 관광부는 자부심을 갖고 해외 관광객들을 맞이하기 전, 내국인들을 대상으로 관광 재개 정책을 점진적으로 실행하고, 지속가능하고 책임감 있는 여행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선정 소감을 밝혔다.

한편, 2019년에는 CNT 매거진의 ‘리더스 초이스 어워드’ 동일 부문에서 필리핀의 ‘보라카이’, ‘세부, 비사야 제도’, ‘팔라완’이 각각 1, 2, 4위를 차지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