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9 23:38 (목)
에어부산, 891억원 규모 유상증자 추진..코로나발 위기극복 위해
상태바
에어부산, 891억원 규모 유상증자 추진..코로나발 위기극복 위해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0.09.28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천만주 발행, 주당 발행가 2천970원

에어부산이 코로나 發 위기극복을 위해 891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에 나선다고 28일 공시했다.

발행 방식은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이며, 예상 주당 발행가는 2천970원이다.

전체 발행예정 주식 수는 총 3천만 주로, 유상증자가 이뤄지게 되면 에어부산의 전체 발행 주식은 기존 5천207만 주에서 8천207만 주로 증가한다.

에어부산은 유상증자 대금 891억 원을 운영 자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이번 에어부산의 유상증자에는 에어부산의 최대주주인 아시아나항공이 최대 300억 원을 출자해 참여할 예정이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병으로 인해 항공업계가 유례없는 위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자금 확충을 통한 위기극복을 위해 유상증자를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