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0 15:15 (화)
“힘내라 경기관광”...경기도, 관광업계 지원대상·예산 확대 
상태바
“힘내라 경기관광”...경기도, 관광업계 지원대상·예산 확대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9.22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청
경기도청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관광업계 지원 대상과 예산을 늘려 추가 지원에 나섰다.

도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 등으로 더욱 어려워진 관광업계를 위해 23일부터 ‘힘내라 경기관광, 경기도가 함께할게’ 2차 공모를 선착순으로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힘내라 경기관광, 경기도가 함께할게’는 ▲여행업계 특화지원 ▲관광업계 체질개선 ▲마이스 경쟁력 강화 ▲민관공동프로모션 착한여행 시즌2 등 4개 사업으로 구성된 관광업계 활성화 사업이다. 

도는 이번 2차 공모를 통해 기존 595개사, 29억 6천만 원이었던 지원금을 650개사 31억 4천만 원으로 확대했다. 

또, 1차 공모시 전년 대비 70%이상 매출액 감소 업체였던 지원 기준을 60%로 완화해 수혜대상을 늘렸다. 

먼저 여행업계 특화지원 사업은 전년 월평균 매출액 대비 60% 이상 감소한 업체 250개사를 모집,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기간(20.3.16~’21.3.31) 중 4대 보험료를 1인당 월 30만 원까지 지원한다.

관광업계 체질개선 사업은 홈페이지 리뉴얼, 종사자 교육 등을 지원한다. 1차 지원에서 아쉽게 탈락한 업체를 적극적으로 돕기 위해 여행업계 특화지원 사업과 마찬가지로 전년 대비 매출액 60% 감소로 기준을 완화하고 지원대상을 125개사에서 150개사로 늘렸다. 

또 마이스 업계에 실질적 혜택이 돌아가도록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일부 조정해, 관광호텔 등 마이스 업체들이 ‘착한여행 시즌2’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할 참이다.

힘내라경기관광 포스터
힘내라경기관광 포스터

관광내수를 활성화하기 위한 ‘착한여행 시즌2, 다시 한 번 착한여행’은 지난 시즌 1때 인기가 높았던 서울랜드, 한국민속촌, 허브아일랜드, 쁘띠프랑스 등 도내 주요관광지 47곳과 호텔 31곳 등 총 78곳이 참여한다.

상품은 국내 최대 오픈마켓인 쿠팡을 통해 10월 7일부터 20일까지 2주간 판매하는데, 일반판매가의 50%를 도에서, 20%를 참가업체에서 지원하므로 소비자는 70% 할인된 특가로 구매할 수 있다.

판매기간 동안 구매한 상품은 내년 말까지 사용 가능하다.

‘힘내라 경기관광, 경기도가 함께할게’ 공모 신청은 23일부터 10월 7일까지 선착순 접수 마감한다.

4개 사업별로 신청조건, 지원기준에 약간의 차이가 있어 신청하고자 하는 사업체는 전용 홈페이지(together.ggtour.or.kr) 및 경기도청 홈페이지 공고문을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참고로 이번 캠페인의 홍보영상 및 포스터에는 도 관광과와 경기관광공사 직원들이 직접 출연해 이들의 사업에 대한 애정을 느낄 수 있다.

오태석 경기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이번 ‘함께할게’ 사업이 관광업계가 위기 상황을 벗어날 수 있는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