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1 12:10 (월)
'부울경 가을 여행'은 돈 버는 여행 
상태바
'부울경 가을 여행'은 돈 버는 여행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8.14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일간의 버그존 일주-브이로그 공모전’ 당선되면 상금 최고 500만 원

"당신은 똑똑한 여행객, 여행 경비 지원받아 '부울경' 가을 여행 떠나보세요!  즐거운 '여행 콘텐츠까지 제작'하면 많은 상금(최고 500만 원)도 받을 수 있어요."

부울경(부산,울산, 경남)지역으로 관광객들을 유치하기 위한 동남권광역관광본부의 이벤트가 시작됐다.

이 이벤트는 ▲‘부울경 일주일 여행하기-사부작 부울경’, ▲‘40일간의 버그존일주-브이로그 공모전’이다. 
 
‘부울경 일주일 여행하기-사부작(‘살며시’를 뜻하는 경상도 방언) 부울경’은 부산·울산·경남 지역 여행을 희망하는 여행자를 선정해 여행경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비는 3개 지역 중 1곳 이상에서 최소 2일 이상 최대 7일간 여행할 수 있도록 1일당 1인 5만 원을 지원한다. 

신청은 26일까지 메일로 접수하고, 선정 대상자는 여행 후 여행 사진 및 후기를 자신의 SNS에 게재해야 한다. 

이벤트 포스터
이벤트 포스터

‘40일간의 버그존 일주-브이로그 공모전’은 버그존의 주요 관광지와 맛집 등 다양한 명소를 1박 2일 이상, 2개 시도 이상을 연계해 힐링·킬링·체험·숨은 명소·자유 등 5가지 주제에 맞는 여행 콘텐츠를 제작하는 신규 이벤트다. 

5분 이내 동영상과 30초 이내 요약분을 제출하면 자체 심사를 벌여 상금과 상장을 수여한다. 

버그존(B.U.G. Zone)은 Best memory Zon Busan, Unique ecological Zone Ulsan, Great culture Zone Gyeongnam의 약자로 약 100만 종이 넘는 다양한 형태의 곤충(Bug)처럼 1인 크리에이터와 여행 브이로거들이 버즈 활동(곤충들이 웅웅거리면서 날아다니는 모양)이 가능한 공간이 될 수 있는 부․울․경 지역을 일컬는다.

유튜버나 SNS를 사용하는 개인 또는 팀 단위 지원이 가능하며, 청소년부와 일반부로 나줘 각각 1등 1팀에 한국관광공사 사장상과 200만 원(청소년부), 500만 원(일반부)의 상금을 지급한다.

수상자는 1차 ‘댓글, 공감, 조회 및 구독자 수’ 등 정량평가 심사를 거쳐, 2차 ‘창의성, 화제성, 작품성, 홍보성’ 등의 전문가 심사를 거쳐 선정한다. 

9월 말 입상자를 개별 통보할 예정이며, 참가신청서와 기타 서류를 작성해 동남권광역관광본부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울산·경남 각 시도 홈페이지와 동남권광역관광본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