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1 12:10 (월)
전 세계 조개 한 자리에 ‘세계조개박물관’ 신안 자은도에 오픈..해양관광매력 더해
상태바
전 세계 조개 한 자리에 ‘세계조개박물관’ 신안 자은도에 오픈..해양관광매력 더해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0.08.10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4 뮤지엄파크, 다휴양숲공원, 1004섬 수석미술관, 수석정원, 신안새우란전시관 이어 세계조개박물관까지
세계조개박물관
세계조개박물관

국내 최대 조개·고둥 전문박물관 ‘세계조개박물관’이 전남 신안 자은도 1004뮤지엄파크에 지난 7일 문을 열었다.

세계조개박물관은 전 세계 1만 1천여점의 신비한 조개고둥 표본과 조개 공예작품을 만날 수 있는 곳으로, 건축면적 975㎡(135평)의 백합조개를 닮은 건물 외관이 우선 눈을 사로잡는다.

전시실은 바다 생명체를 탐험하는 듯한 흥미로운 연출로, 2개 주제 전시관으로 구성돼 있다.

세계조개박물관
세계조개박물관

1관은 멸종위기종인 나팔고둥, 세계에서 제일 큰 오스트리안트럼펫고둥, 기원전부터 화폐로 쓰였던 개오지고둥 등 신비하고 화려한 조개와 고둥의 세계를 직접 볼 수 있다.

2관은 ‘인류와 조개고둥’이라는 주제로 선사시대 패총에서부터 현대의 조개공예까지 인류와의 인연을 흥미롭게 연출하였고, 곳곳에 숨어있는 포토존은 방문객들에게 추억을 선사해준다.

이번 세계조개박물관의 개관으로 ‘1004 뮤지엄파크’에는 바다휴양숲공원, 1004섬 수석미술관, 수석정원, 신안새우란전시관이 운영돼 관광객의 볼거리다 한층 풍성해졌다.

1004뮤지엄파크는 8월 11일부터 성인기준 1만원의 입장료를 받고, 특별 홍보기간에는 입장료의 일부를 신안상품권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세계조개박물관
세계조개박물관

신안군 관계자는 “청정바다를 품은 1004 뮤지엄파크에 세계조개박물관을 개관해 신비한 해양생태계와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알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박물관 개관을 위해 땅끝해양자연사박물관 임양수관장이 조개고둥 표본 7,735점을 기증하고, 전시연출에도 자문을 해줬다. 이에 개관식에서 기증자 감사패와 명예관장 위촉장이 수여됐다.

세계조개박물관
세계조개박물관

<사진/신안군제공>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