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4 18:13 (목)
‘무주산골영화제’ 27일부터 3주간 무주·서울 오프라인 개최
상태바
‘무주산골영화제’ 27일부터 3주간 무주·서울 오프라인 개최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0.08.07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27~30일무 주 태권도권에서 60편 영화 상영
9월 3~6 서울극장, 창 섹션 10작품 상영
9월 11~13 서울아트시네마, 켈리 라이카트 감독 작품 6편 상영
무주산골영화제 제공
무주산골영화제 제공

제8회 무주산골영화제가 코로나19로 ‘온·오프라인 분산 개최’를 선언하고, 지난 6월 ‘온라인 시즌1’ 성공개최에 이어 ‘오프라인 시즌2’를 오는 27일부터 3주간 진행, 무주와 서울에서 직접 관객들을 만난다.

이 이간 총 91편 영화가 상영되고 전시, 토크까지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한 여름 영화낭만과 재미를 선사한다.

우선 27~30일 총 4일간은 무주 설천면 ‘태권도원’에서 ‘무주산골영화제 시즌 2’를 즐길 수 있다. 이 기간 아름다운 자연을 배경으로 한 야외상영장 1곳, 실내 상영관 2곳, 키즈스테이지 1곳에서 ‘판’, ‘락’, ‘숲’, ‘길’ 섹션 주요 상영작과 어린이·청소년을 위한 ‘키즈스테이지’ 상영작까지 총 60편의 영화를 상영된다.

이와 함께 태권도원, 전라북도 문화관광재단, 전라북도 경제통상진흥원과 함께 준비한 다양한 공연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다만,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100% 온라인 사전 예약제로 운영될 예정이다. 1인당 일일 이용권 1매(10,000원)를 구입하면 당일 영화제 입장 및 지정 상영관 내 영화들을 모두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태권도원 입장 시에는 발열 체크와 문진표 등록을 진행하고, 모든 행사장 내 철저한 방역을 기본으로 ‘좌석 간 거리두기’를 적용해 관객들이 보다 안심하고 무주산골영화제를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이어 9월부터는 제8회 무주산골영화제 시즌2가 서울에서 진행된다. 9월 3~6일 총 4일간 서울극장에서 제8회 무주산골영화제의 한국장편경쟁부문 ‘창’ 섹션 10편과 해외 다큐 4편을 모두 만날 수 있다. 이와 함께 올해의 ‘넥스트 액터’ 배우 고아성의 대표작 3편 상영을 비롯해 고아성 배우와 백은하 연구소장이 함께 하는 스페셜 토크도 진행된다. 또한 같은 기간 동안 고아성 배우의 소장품과 화보, 특별 영상 등을 만날 수 있는 전시 프로그램 ‘우리의 고아성은 어디까지 왔을까’ 역시 관객들에게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9월 11~13일 총 3일간 서울아트시네마에서는 ‘무주 셀렉트 : 동시대 시네아스트_켈리 라이카트’ 특별전이 진행된다. 길 위에서 미국의 풍경을 담아온 아메리칸 시네아스트 켈리 라이카트 감독의 접하기 어려웠던 수작 6편을 만날 수 있는 뜻 깊은 기회다. 영화 상영 후에는 국내의 대표 영화평론가들과 영화에 대해 깊은 이야기를 나누는 산골토크가 이어질 예정이다.

한편, 지난 6월 4일 총 4일간 진행된 ‘온라인 시즌1’에서는 현장성을 살리면서도 관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무성영화 라이브 연주 상영, 공연 프로그램들이 네이버TV와 YouTube 공식 채널을 통해 온라인 생방송됐으며, 8만 뷰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