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1 16:57 (화)
강진, 올 가을 강진청자축제, 강진만춤추는갈대축제 모두 취소
상태바
강진, 올 가을 강진청자축제, 강진만춤추는갈대축제 모두 취소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0.07.21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진 대표 가을 축제인 ‘제48회 강진청자축제’와 ‘제5회 강진만춤추는갈대축제’가 모두 취소됐다. 이는 전남‧광주권 코로나19 확진자 지속 발생과 가을철 대유행이 예상에 따른 것이다.

강진군은 지난 16일 기획홍보실장과 보건소장, 농업기술센터 소장, 안전재난교통과장, 문화예술과장과 축제팀 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가을 축제 개최 여부 회의를 가진결과, 21일 강진군 축제추진위원회 상임위원회의를 거쳐 최종적으로 취소 결정을 내렸다.

강진청자축제 홍보 조형물
강진청자축제 홍보 조형물

‘제48회 강진청자축제’는 당초 10월 8~13일 6일간 고려청자 도요지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었으며, ‘제5회 강진만춤추는갈대축제’는 10월 23일~11월 1일 열흘간 강진만 생태공원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었으나 올해 축제 취소로 내년을 기약하게 됐다.

현재 전라남도민체육대회를 비롯한 전남도 내 모든 축제와 행사가 취소되고 있다.

강진군은 이 같은 분위기 속에 축제 사전 홍보 및 준비 등에 한계가 있어 사실상 축제를 개최하는 것에 어려움이 크다고 전했다.

강진만춤추는갈대축제
강진만춤추는갈대축제

황호용 축제추진위원장은 “건강과 안전을 위해 불가피하게 축제를 취소하게 됐다”며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에 적극 동참하고 축제 취소로 인해 위축된 지역 상권 활성화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진군 관계자는 “축제가 취소되더라도 기간 내 온‧오프라인을 통해 청자를 30% 할인 판매할 예정”이라며 “강진만 생태공원을 방문한 가족단위 관광객들을 위해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국화꽃 장식 등 일부 편의 시설물을 설치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