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1 16:57 (화)
레인코트로 장마철에도 젖지 않고 스타일리시하게!
상태바
레인코트로 장마철에도 젖지 않고 스타일리시하게!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0.07.2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파, ‘패션 우비’ 레인코트 2종 출시

장마철, 축축함과 꿉꿉함에 잠깐의 외출마저 꺼려진다면 레인코트 하나로 비오늘날 특유의 감성까지 챙겨보는 건 어떨까. 완벽한 방수, 방풍은 물론 체온 조절 효과까지 지녀 쾌적한 상태를 유지시켜 준다. 뿐만 아니라 스타일을 살릴 수 있는 패션까지 겸비한 레인코트들이 출시되고 있어 비오늘날 유용하다.

네파는 ‘ 바스토 레인코트’, ‘위니 레인코트’ 등 두 가지 타입의 레인코트를 선보였다.

네파의 바스토 레인코트는 비가 보슬보슬 내리는 날 운치있는 트레킹이나 가벼운 산행을 준비하는 사람에게 제격이다. 초록 빛의 나뭇잎들 위로 떨어지는 빗소리를 들으며 감성 트레킹을 계획하고 있다면 꼭 필요한 아이템. 바스토 레인코트는 방수 원단을 사용하고 봉제선 전체를 완전히 방수 처리하는 방식인 심실링 처리를 해 비를 완벽하게 차단해 준다.

특히 등산 배낭을 메고 그 위에 레인코트를 입어도 전혀 무리가 없도록 신규 확장형 패턴을 개발해 적용했고, 평상 시에는 포켓 안쪽에 있는 스트링으로 허리 라인을 조절해 일반 코트 핏으로 착용할 수 있다. 작은 주머니에 접어 수납할 수 있어 가방이나 짐 속에 쉽게 넣어 휴대가 용이한 것 또한 장점. 베이지와 블루 컬러로 출시되어 어느 스타일링에나 쉽게 코디할 수 있다.

전지현 레인코트로 알려진 ‘위니 레인코트’는 여성스러운 실루엣이 특징인 여성 전용 레인코트이다. 자연에서 영감을 얻은 프린트가 적용되어 포인트 스타일링 아이템으로도 제격이며 방수 소재 및 심실링 작업으로 완벽한 방수가 가능, 레인코트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다하는 제품이다. 비 오는 날 우울해지는 기분을 상쾌하게 전환시키고 싶거나 우중충한 컬러가 아닌 보기만해도 에너지가 느껴지는 스타일링을 시도하고 싶을 때 활용하면 좋다.

비가 오는 날이 아니어도 전지현처럼 편안한 레깅스, 루즈한 티셔츠와 함께 매칭하면 꾸민 듯 꾸미지 않은 트렌디한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색상은 스페이스 네이비와 덜 바이올렛 두 가지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