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03 18:58 (월)
하와이, 방문객 대상 ‘코로나19 사전 검사’ 8월→9월로 연기
상태바
하와이, 방문객 대상 ‘코로나19 사전 검사’ 8월→9월로 연기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0.07.16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와이 주정부가 방문객 대상으로 오는 8월 1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던 ‘코로나19 사전 검사 프로그램’을 9월 1일로 연기했다. 미국 본토의 코로나19 재확산 때문이다.

하와이는 지난 6월 새로운 ‘코로나 19 사전 검사 프로그램’을 발표하고 8월부터 주 보건 당국이 지정한 검사 기관에서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은 입국객에 한해 14일 자가 격리 의무 조치를 해제키로 했었다.

그러나 최근 미국 본토의 코로나19 확진자 수 급증함에 따라 하와이 지역 사회 안전을 위해  ‘코로나 19 사전 검사 프로그램’ 시행은 한달간 보류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현재 진행 중인 방문객 14일 자가 격리 의무 체제도 9월 1일까지 유지된다.

코로나19 관련 하와이 여행 경보 소식은 하와이 관광청 공식 홈페이지에서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다.

하와이 오아후 전경
하와이 오아후 전경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