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07 20:08 (금)
스리랑칸항공, 교민 수송 위해 인천-콜롬보 전세기 최초 운항
상태바
스리랑칸항공, 교민 수송 위해 인천-콜롬보 전세기 최초 운항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0.07.09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한국인 기업, 외국인 근로자 275명 수송

스리랑칸항공은 우리나라에 체류 중인 스리랑카인들을 본국으로 수송하기 위해 ‘인천-콜롬보’노선 전세기를 띄웠다.

이는 주한 스리랑카 대사관 요청으로 한국 내 체류 중인 스리랑카인을 본국으로 송환하고, 스리랑카에 발이 묶인 한국인을 우리나라로 수송하기 위함이었다.

이에 따라 스리랑칸항공의 인천~콜롬보 전세기는 지난 1일 현지 시간 08시 20분 콜롬보를 출발해 20시 10분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이어 한국에 거주 중인 스리랑카 기업인, 한국인 기업인과 외국인 근로자 총 275명을 태우고 2일 오전10시 10분 인천공항을 출발했다.

스리랑칸항공 한국 총판매 대리점인 퍼시픽 에어 에이젠시 관계자는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귀국에 어려움을 겪는 분들을 위해 주한 스리랑카 대사관과 함께 협조해 전세기를 편성하게 됐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항공편 운항이 중단되면서 현지에 발이 묶인 교민과 한국에 거주 중인 스리랑카인 모두 안전하게 귀국할 수 있도록 추가 편성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스리랑칸항공
스리랑칸항공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