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20:44 (금)
전남도, 초․중․고 6천여명에게 ‘승마체험비’ 19억지원    
상태바
전남도, 초․중․고 6천여명에게 ‘승마체험비’ 19억지원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0.06.29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는 승마 저변 확대를 위해 도내 초․중․고학생 5천 779명에게 승마체험비 19억원 지원하는 ‘학생 승마체험 사업’을 추진한다.

이는 승마 인구 확대를 통한 승마산업 발전을 위해 전남도가 추진 중인 말 산업 육성사업의 일환이다.

체험내용은 학생들에게 말과 친해지는 방법, 승마예의 등 이론교육과 함께 말끌기, 말 오르내리는 방법, 승마자세, 평보, 속보 등 실습시간으로 편성됐고, 1인당 60분씩 10회 수업으로 진행된다.

선정된 학생은 교사의 지도를 받아 인근 승마장에서 체험할 수 있다. 

소요비용 32만원 중 70%는 전남도가 지원하고 학생들은 30%만 부담하면 된다. 특히 저소득층의 학생과 장애학생들은 전액 지원해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승마는 스마트폰과 인터넷, 텔레비젼 등에 길들여진 학생들에게 집중력을 키워주고, 자세교정 등의 효과가 있어 이색적이고 흥미로운 운동으로 알려져 있다. 때문에 학생들의 호연지기 등 정서 함양 등 건강한 정신과 건강한 신체를 유지하도록 돕는다.

박도환 전라남도 축산정책과장은 “전남지역 청소년들의 정서 함양과 건강한 신체발달을 위해 학생 승마체험을 지속 지원해 승마인구 저변을 확대하는 등 전남 승마산업이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학생 승마체험 사업은 매년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1년 278명을 시작으로 2015년 2천 126명, 2017년 4천 268명, 2019년 5천 624명이 지원하는 등 참여 학생수가 꾸준히 중가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