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20:44 (금)
“고흥 하면 여기!” 고흥대표 관광지 찾아 핵심 브랜드로 키운다!
상태바
“고흥 하면 여기!” 고흥대표 관광지 찾아 핵심 브랜드로 키운다!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0.06.24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국민 대상 아이디어 공모 통해 8월까지 후보사업 발굴

고흥군이 ‘고흥관광 하면 이곳’이라고 대표할만한 관광브랜드가 없는 현실을 감안, 고흥을 대표할 관광지를 찾아 핵심 관광브랜드로 키둘 방침이다.

고흥군은 “소록도, 우주센터 등의 명소가 있고, 최근 팔영산 편백숲과 쑥섬․연홍도 등이 각광받고 있지만 ‘고흥관광 하면 이곳’이라고 할만한 대표 관광브랜드가 없다”며 이에 “전문가 자문과 전 국민 대상 아이디어 공모를 거쳐 8월까지 대표 관광지 개발 후보사업을 발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고흥 관광지 발굴을 위해 전 국민 대상 아이디어 공모를 오는 7월 21일까지 한 달간 진행한다.

아이디어 공모 대상지는 ▲고흥을 대표(상징)하고 대규모 관광객 유인이 가능한 핵심 관광지(시설) 조성 ▲최신 관광트렌드에 부합하면서 지속 발전가능한 관광지 ▲대중성이 있으면서도 고흥의 자연․문화․산업과 연계되는 관광지를 조성할 수 있는 곳을 대상으로 한다. 응모자 중 심사를 거쳐 8월 중순 최수수상(1명) 2백만원, 우수상 2명 각 100만원씩, 장려상 4명, 각 500만원씩 총 6백만원(최우수 2백만원)의 시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또 전문가 자문은 관광분야 교수, 연구원, 민간 컨설팅 업체, 관광업 종사자 등 전문가 풀(pool)을 활용해 매력적이고 지속발전 가능한 관광지 개발 방향 등의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특히 ‘고흥 대표 관광지’는 연간 1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을 유치하고, 특정 연령층에 집중되지 않는 대중성이 있으며 지역 고유의 특색 있는 자원과 연계되는 개념으로 설정했다.

고흥군 관계자는 “일정 수준의 관광 인프라와 매력을 갖춘 곳을 지역 관광거점으로 개발해 고흥군의 관광허브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라며 “다만 고흥 대표 관광지 개발 최종 목표는 대규모 관광객 유치보다는, 관광객과 주민이 모두 행복하고 지속 발전하는 관광도시 고흥을 만드는 것”이라고 전했다.

고흥 대표 관광지 개발 아이디어 공모전의 자세한 내용은 고흥군 홈페이지 및 고흥관광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