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20:44 (금)
대전 선사유적지 대나무숲 야경 정취 즐겨요!
상태바
대전 선사유적지 대나무숲 야경 정취 즐겨요!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0.06.02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둔산선사유적지 담장 야간경관조명 설치 완료

대전 둔산 선사유적지 대나무숲의 야경 정취 즐기러 밤산책에 나서보자.

대전시는 1억 6,0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 둔산선사유적지 돌담길(대나무숲)에 야간경관조명 설치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아간다고 밝혔다.

야간 조명은 다소 어두웠던 밤길을 밝혀주는 동시에 둔산선사유적지의 새로운 볼거리가 될 전망이다.

둔산 선사유적지 대나무숲
둔산 선사유적지 대나무숲

둔산선사유적지는 우리나라 최초로 한 지역에서 구석기·신석기·청동기시대의 유구가 확인된 유적지로, 그 가치를 인정받아 대전시 기념물 제28호(1992년)로 지정하고 유적의 보호를 위해 주변을 사적공원으로 조성된 곳이다.

이후 접근성 개선을 위한 담장 및 출입로 정비, 산책과 가벼운 운동을 겸할 수 있는 탐방로 조성 등을 거쳐 문화재 관람객 외에도 많은 사람이 찾는 유적공원으로 사랑받고 있다.

둔산 선사유적지 대나무숲
둔산 선사유적지 대나무숲

<사진/대전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