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20:44 (금)
무안군, 코로나가 바꾼 베란다 이색 오케스트라 공연
상태바
무안군, 코로나가 바꾼 베란다 이색 오케스트라 공연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0.05.29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무안군(군수 김 산)은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해 심신이 지쳐 있는 군민들을 위해 지난 26일과 28일 삼향읍 남악리 근화베아채 비올레와 무안읍 광명아파트 단지에서 무안군 꿈의 오케스트라가 ‘찾아가는 창문 밖 연주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창문 밖 연주회는 무안군 꿈의 오케스트라 이정호 음악감독을 포함한 10명의 음악 강사들이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며 아파트 베란다에서 감상할 수 있도록 아파트 단지 야외에서 열렸다.

연주회는 오후 6시부터 1시간여 동안 대중들의 귀에 익숙한 베사메무초 등 13곡을 연주,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