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5 18:55 (금)
둘레길·숲길 따라...‘언택트 경북관광 23선’
상태바
둘레길·숲길 따라...‘언택트 경북관광 23선’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5.13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 맹동산 풍력단지
영양 맹동산 풍력단지

코로나19 재확산에 사람이 몰리는 곳은 자제하면서 안심 여행을 즐기고 싶다면 한적한 둘레길·숲길 따라 걷는 ‘언택트(비대면) 여행을 즐겨보자.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가 오랜 집콕 생활로 답답한 마음 달래며 사람들과의 접촉 피하며 자연을 즐길 수 있는 ‘언택트 경북관광지’ 23곳을 선정했다.

‘언택트 경북관광지’ 23곳은 ▲포항 호미반도해안둘레길 ▲경주 건천편백나무숲 ▲김천 친환경생태공원 ▲안동 하회마을 ▲구미 금오산 올레길 ▲영주 무섬마을 ▲영천 선원마을 ▲상주 경천대 전망대 ▲문경 진남교반 ▲경산 반곡지 ▲군위 한밤마을 돌담길 ▲의성 조문국사적지 ▲청송 주왕산 ▲영양 맥동산풍력발전단지 ▲영덕 벌영리 메타세콰이어길 ▲청도 청도읍성 ▲고령 지산동고분군 고분가얏길 ▲성주 성밖숲 ▲칠곡 관호산성둘레길 ▲예천 회료포전망대, 뿅뿅다리 ▲봉화 국립백두대간 수목원 ▲울진 등기산공원 ▲울릉 해남해안산책로 등이다.

경주 건천편백나무숲
경주 건천편백나무숲

경주 건천편백나무숲은 오래 머무르기 좋은 숲으로 나무들이 내뿜는 피톤치드를 듬뿍 마실 수 있는 곳으로, 피톤치드로 면역력은 높이고 스트레스는 줄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상주 경천대전망대는 노송 숲을 거쳐 전망대에 이르면 시원한 낙동강 물길과 주변 경치를 한눈에 감상할 수 있다. 전망대까지 오르는 울창한 솔숲은 걷는 재미를 만끽할 수 있다.

영양 맹동산풍력발전단지는 드라이브 코스로 방문하기 좋은 곳으로, 맹동산에 오르면 손에 닿을 듯한 하늘을 볼 수 있다. 밤에는 수만개의 별이 쏟아져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쌓을 수 있다.

상주 경천대전망대
상주 경천대전망대

영주 무섬마을은 내성천(乃城川) 가운데 섬(島)처럼 떠 있는 전통마을로, 휘감아 도는 강가 풍경과 아름다운 자연, 50여 채의 전통 고가가 어우러지며 특별한 풍광을 만들어낸다.

김천 김천친환경생태공원은 김천 직지사여행 시 방문하기 좋은 곳으로, 넓은 잔디광장과 오름쉼터로 가는 길에 그늘막이 있어 시원한 바람 맞으며 산책할 수 있고, 구미 금오산 올레길은 금오산 저수지를 한 바퀴 돌며 걷다 보면 저수지에 비친 아름다운 전경들을 감상하며 힐링의 시간을 가질 수 있다.

‘언택트 경북관광지 23선’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경북나드리 네이버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