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3 20:04 (수)
코로나19로 국내 특급 호텔 소비자 관심도 '급락'
상태바
코로나19로 국내 특급 호텔 소비자 관심도 '급락'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0.04.07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온라인 소비자 관심도 조사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 특급호텔(해외 체인호텔 제외)들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도가 크게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는 국내 6개 특급 호텔을 대상으로 2019년 1~3월과 올해 1~3월 두 기간의 온라인 정보량을 조사, 발표했다.
 
국내 특급호텔 2019&2020년 1분기 관심도 조사
국내 특급호텔 2019&2020년 1분기 관심도 조사

6개 조사대상 호텔은 '정보량 순'으로 신라호텔, 롯데호텔, 웨스틴조선, 반얀트리호텔, 글래드호텔, 그랜드워커힐 등이며, 조사대상 채널은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가지다.

조사 결과 신라호텔의 경우 지난해 1분기와 올 1분기 모두 관심도 1위에 올랐지만 올 1분기 관심도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5.13% 감소했다.
 
롯데호텔의 경우 약 42.52% 줄어 6개 호텔 중 관심도 하락률이 가장 컸다.
 
웨스틴조선호텔, 반얀트리호텔, 그랜드워커힐의 올 1분기 정보량 감소 폭은 신라와 롯데호텔에 비해 크지 않았다.
 
웨스틴조선호텔의 경우 5.0%, 반얀트리호텔은 27.22%, 그랜드워커힐은 10.38% 줄었다.
6개 호텔 중 유일하게 글래드호텔은 올 1분기 정보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4.36% 증가해 눈길을 끌었다.
 
연구소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집콕' 족이 늘어남에 따라 국내 유명 호텔 업체에 대한 관심도가 크게 낮아진 것 같다"며 "최근 일부 호텔들은 다양한 패키지 및 프로모션을 내놓음으로써 선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