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1 14:10 (화)
일본 크루즈 선내 한국인 귀국 위해 대통령전용기 띄운다!
상태바
일본 크루즈 선내 한국인 귀국 위해 대통령전용기 띄운다!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0.02.18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자가 무더기 발생한 일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 탑승 중인 한국인 귀국 지원을 위해 대통령 전용기(공군 3호기)를 띄우기로 했다.

이에 따라 대통령 전용기(공군 3호기)는 오늘(18일) 서울공항을 출발해, 도쿄 하네다 공항으로 가 귀국을 희망하는 한국인을 태우고 내일(19일) 김포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집단 발병으로 지난 2월 3일부터 요코하마 항에 정박 중인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에는 한국인 14명이 머물고 있으며, 이중 귀국을 희망하는 한국이 4명과 한국인의 일본인 배우자 1명이 이 전용기를 타고 돌아오게 된다.

전용기로 돌아오는 5명은 코로나19의 국내 유입 가능성 차단을 위해 14일간 국립인천공항검역소 내에 마련된 임시생활시설에서 머물게 되며, 철저한 검역을 거ㅣ게 된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3차례의 임시항공편 투입 사례와 마찬가지로 타국에서 어려운 상황에 처한 우리 국민을 돌보기 위해 귀국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