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1 18:58 (화)
아시아나항공 노사, ‘경영 위기 극복’ 위해 힘 모은다!
상태바
아시아나항공 노사, ‘경영 위기 극복’ 위해 힘 모은다!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0.02.17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나항공 노사 공동선언문’ 17일 발표

‘보이콧 재팬’, ‘코로나19’ 여파로 항공업계가 직격탄을 맞은 가운데, 아시아나항공 노사가 코로나19와 경영환경 악화로 촉발된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에 아시아나항공은 ▲조종사 노동조합(APU) ▲일반노조 ▲열린 조종사 노조 등 아시아나항공의 3대 노조와 함께 오늘(17일) 서울시 강서구 아시아나항공 본사에서 ‘위기 극복과 합리적 노사문화 정착을 위한 아시아나항공 노사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아시아나항공과 3대 노조가 17일 위기극복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과 3대 노조가 17일 위기극복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공동 선언문에는 ▲안전운항 수행을 위한 전심전력의 노력 ▲노사협력의 중요성 인식 및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협력적 노사관계 유지 ▲노조는 위기극복에 한마음으로 동참, 회사는 조속한 경영정상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 경주 ▲공동의 노력을 통한 현 위기상황 극복 및 항구적 노사 상생의 문화 정립 등의 내용이 포함돼 있다.

이번 위기극복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문에 이어 아시아나항공은 조만간 구체적인 자구안을 발표할 계획이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 3,683억원의 영업적자를 내, 전년(-351억원)보다 적자폭이 10배 가량 커지는 등 창사 이래 최악의 실적을 기록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