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7 14:42 (목)
봄 재촉하는 ‘봄비’에 꽃망울 터트린 봄꽃으로 힐링!
상태바
봄 재촉하는 ‘봄비’에 꽃망울 터트린 봄꽃으로 힐링!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0.02.12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비 머금은 홍매화 / 사진 함양군
봄비 머금은 홍매화 / 사진 함양군

봄 재촉하는 봄비가 오늘(12일) 전국 곳곳에서 내리고 있는 가운데, 봄비를 머금은 채 꽃망울을 터트린 봄꽃들이 잠깐의 힐링을 선사한다.

전남 함평군 함평자연생태공원에서는 눈[雪]도 녹는다는 절기상 우수(雨水)를 일주일 앞둔 오늘(12일) 봄을 마중 나온 복수초가 노란 꽃망울을 터뜨리며 빗방울을 머금고 있다.

또 전남 장성 운무 가득한 백암산 아래 백양사 고불매(古佛梅)가 봄비를 머금고 있다. 고불매는 천연기념물(제486호)로, 매년 3월 말이면 분홍 매화꽃을 피우는데, 올해에는 기온이 포근해 다소 일찍 꽃망울이 맺혔다.

봄비 머금은 백양사 고불매(古佛梅) / 사진-장성군
봄비 머금은 백양사 고불매(古佛梅) / 사진-장성군

경남 함양군 함양읍 한 주택가에도 12일 꽃망울을 터뜨린 홍매화가 봄비를 머금고 있어, 봄소식을 전하고 있다.

연일 이어지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소식으로 지친 요즘, 따뜻한 봄을 재촉하는 봄비와 봄꽃 소식으로 잠시의 힐링 타임을 즐겨보자.

한편, 오늘 비는 내일(13일) 새벽까지 내리다 내일 아침이면 대부분 그칠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번 비가 그쳤다 이번 주말(15~16일) 전국에 또다시 비나 눈이 내린 후 17~19일에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매우 추울 것으로 예보했다.

봄비 머금은 복수초 / 사진- 함평군
봄비 머금은 복수초 / 사진- 함평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