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19 17:46 (일)
외교부,볼리비아 여행경보 '유의'로 하향
상태바
외교부,볼리비아 여행경보 '유의'로 하향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1.15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는 지난 14일부로 태양의 섬을 제외한 볼리비아 전역의 여행경보를 1단계 남색경보(여행유의)로 하향 조정했다고 밝혔다.
 
태양의 섬의 여행경보는 기존 3단계 적색경보(철수권고)로 유지하고 있다.
 
*볼리비아 여행경보단계 조정 현황
외교부 자료
외교부 자료

이번 여행경보단계 조정은 △오는 5월 3일 볼리비아 대선 재선거가 결정되는 등 정국 안정화가 이루어지고, △연료, 식료품 등 물류 이동이 원활해지는 등 상황 및 치안이 안정된 점을 감안했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외교부 관계자는 “향후 볼리비아의 정세와 치안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여행경보 추가 조정 필요성을 지속 검토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여행경보단계별 행동요령

-1단계(남색경보, 여행유의) : (체류자) 신변안전 유의, (여행예정자) 여행 유의
-2단계(황색경보, 여행자제) : (체류자) 신변안전 특별유의, (여행예정자) 여행 필요성 신중 검토
-3단계(적색경보, 철수권고) : (체류자) 긴급용무가 아닌 한 철수, (여행예정자) 여행 취소․연기
-4단계(흑색경보, 여행금지) : (체류자) 즉시 대피․철수, (여행예정자) 여행 금지
-특별여행주의보(철수권고) : 여행경보 3단계에 준하는 효과
-특별여행경보(즉시대피) : 여행경보 4단계에 준하는 효과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