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04 17:40 (화)
인천관광공사,中수학여행 단체 3000명 유치
상태바
인천관광공사,中수학여행 단체 3000명 유치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1.11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인천항을 통해 한국 땅을 	밟은 중국 수학여행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0일 인천항을 통해 한국 땅을 밟은 중국 수학여행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겨울 2,700여 명에 이어 올 겨울에도 중국 수학여행 단체 3,000여 명이 인천을 찾는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의 중국관광객 유치 성과로, 지난해 3월 중국 현지 여행사와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아울러 중국 각 지역 학교장단 60여 명을 인천으로 초청, 수학여행 최적지로서의 인천을 홍보했다.

인천방문 환영행사와 인천관광지 소개, 다양한 학생교류 행사도 제시하는 등 수학여행단 유치를 위해 갖은 노력을 기울였다. 
​중국 수학여행단이 인천 시장을 찾아 한국의 전통의 맛을 체험하고 있다.
​중국 수학여행단이 인천 시장을 찾아 한국의 전통의 맛을 체험하고 있다.

이번에 인천을 찾는 중국 단체 수학여행단은 중국 짱쑤성, 허난성 학생들로 각 산둥성 스다오, 짱쑤성 롄윈강에서 10일 500명을 시작으로 이달 말까지 3000명이 페리를 이용해 인천항으로 들어온다.

수학여행단은 한·중 청소년 문화공연 교류와 더불어 동화마을, 개항장 거리, 월미도, 국립생물자원관, 어린이 과학관 등 인천의 주요 관광지를 둘러볼 계획이다.

또한 공사는 설날 분위기에 맞추어 한국의 맛과 전통을 알리기 위한 떡국 체험 행사를 기획하는 등 중국 학생들에게 이색적인 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인천관광공사 김민혜 팀장은 “인천항만공사, 카페리 선사와 지속적인 협업을 추진해 수학여행단 외에 실버교류, 동호회, 스포츠 교류 등 특수목적관광을 위한 상품을 개발하고 카페리를 활용한 관광객 유치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