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9 13:57 (화)
마카오 여행 TIP! 11월 18일부터 비닐봉투 1개당 145원 요금 부과
상태바
마카오 여행 TIP! 11월 18일부터 비닐봉투 1개당 145원 요금 부과
  • 조성란 기자
  • 승인 2019.10.21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월 18일부터 마카오 전역의 상점에서 비밀봉투 무상 제공이 금지되고 비닐봉투 1개당 1파타카(MOP), 한화로 약 145원의 요금이 부과된다.

이는 해마다 마카오를 방문하는 약 3천만 명의 관광객과 시민들이 4억 5천만 개의 비닐봉투를 사용, 이로 인해 발생하는 하루 약 17톤의 플라스틱 폐기물 감소를 위해 ‘비닐봉투 공급에 대한 제한법(The new Law of Restrictions on the Provision of Plastic Bags)’이 발의됐기 때문이다.

다만, 비닐봉투 비용은 사전 포장되지 않은 식품과 의약품 및 공항 내 판매되는 면세품에 대해서는 적용되지 않는다.

마카오정부관광청은 마카오특별행정구 환경보호국의 비닐봉투 요금 부과 사실을 여행객들에게 알리고, 마카오를 여행계획이 있는 여행자들이 이를 참고할 것을 당부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